짝퉁 파는 소셜커머스 조심하세요!


Blog /이슈 2012.02.10 13:51



출처:Zdnet.co.kr
 판매갯수를 조작하고 위조상품을 판매한 중소 소셜커머스 업체가 무더기 적발됐다.

 

공정거래위원회는 판매개수 및 구매후기를 허위 작성하거나 일명 ‘짝퉁’이라고 불리는 위조 상품을 판매한 중소 소셜커머스 들에 대해 시정조치 및 과태료 처분을 내렸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업체는 위메이크프라이스(나무인터넷), 그루폰 코리아(그루폰유한회사), 슈팡(하나로드림), 쇼킹온(쇼킹온) 등 4개 업체다. 

 


▲ 위메이크프라이스 등 4개 소셜커머스 업체가 공정위로부터 시정 명령을 받았다.

아울러 그루폰코리아는 환불 요청일부터 한달 이상 처리를 지연했으며 5만원 이상 현금성 결제시 제공해야 하는 구매안전서비스 설치 의무를 이행하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그루폰 코리아는 직원들이 허위로 구매후기를 작성한 것이 적발돼 망신살에 올랐다. 

 

이밖에 쇼킹온과 슈팡은 구매자수를 허위로 입력했다. 소비자들의 밴드웨건 효과(유행에 따라 상품을 구입하는 소비현상)은 물론 원활한 영업을 위해 실제 판매된 개수를 부풀려 표시한 것. 특히 쇼킹온은 직원들의 허위 구매후기 작성 및 구매안전서비스 미비 사항도 지적됐다. 

 
무섭네요.
일반적으로 소셜커머스에 올라온 제품을 '짝퉁'이라고 생각하진 않기 때문에 일반인의 경우에 피해를 많이 볼 듯 합니다. 충격적인 건 '그루폰코리아'의 경우는 신뢰성이 있는 브랜드라는 생각을 필자도 가지고 있었는데 구매후기마저 회사 내부에서 작성한 것이라는 것에 상당히 충격을 받았습니다. 저렴한 가격과 쉽게 구매를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소셜 커머스' 존재이유가 크지만, '과태료'가 아닌 '이미지'에 타격을 받은 위 네개의 업체가 과연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할 수 있을지가 의문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ShakeJ

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