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길태 탈옥' 괴소문? 네티즌 불안, 교도소에선 입장 밝혀


Blog /이슈 2011.06.16 21:58





여중생을 납치·성폭행하고, 살해해 무기징역을 선고받은 김길태(34)가 ‘교도소를 탈옥 했다’는
괴소문이
인터넷에 급속하게 확산되고 있다.

지난 15일부터
트위터와 각종 커뮤니티 사이트를 중심으로
“김길태가 탈옥해
천안에 숨어 있다”,
 “탈옥범 김길태를 잡기 위해 천안
경찰이 총 출동했다”,
“아직은 쉬쉬하고 있지만 조금 있으면 ‘김길태 탈옥’기사가 뜰 것이다” 등

출처를 알 수 없는 글이 올라오고 있다.


그러나 김길태는
현재 경북북부제1교도소(옛 청송교도소)에 수감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북북부제1교도소 관계자는 “괴소문의 정체는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지만 아마도 한 네티즌이 장난으로 글을 올린 것 같다”면서 “현재 김길태는 교도소에 있는 것이 확실하다”고 말했다.


경북북부 교도소에서 교도관의 말로는 아마 괴소문일거라 생각되네요.
과민반응일진 몰라도, 다시 탈옥하게 된다면, 또 다시 소름끼치는 일이 일어날까 우려되네요.
괴소문이든, 사실이든, 괴소문이길 바래봅니다.
오늘의 블록체인 뉴스

WRITTEN BY
ShakeJ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